> 황주홍입니다 > 재선일지

재선일지

이름 관리자 이메일 jhh334@hanmail.net
작성일 19.05.09 조회수 23
파일첨부 190509_재선일지 153 육군헌병실장의 황주홍 위원장실 방문, 그 이유는.hwp
제목
[황주홍의 재선일지 153] 육군헌병실장의 황주홍 위원장실 방문, 그 이유는

민심의 정중앙에 서 있겠습니다

황주홍의 재선일지 153

201959

 

오늘(59) 전남매일과 남도일보에 실린 기사입니다. 일독을 부탁드립니다. ..

 

(전남매일 004)

 

헌병, 군사경찰로 명칭 변경 도와달라

 

헌병실장, 개정안 발의 황주홍의원에 부탁

 

육군 헌병실(헌병실장 이태명 준장)은 지난 7일 국회를 방문해 헌병을 군사경찰로 바꾸는 내용의 법률개정안을 발의한 민주평화당 황주홍(고흥·보성·장흥·강진)의원에게 깊은 감사의 뜻을 전하고 조속한 법 통과를 위해 노력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는 헌병이라는 명칭이 군 내부의 독자적 경찰 역할을 하고 있는 헌병의 실제 임무를 명확히 표현하지 못하고 있고, 일제강점기 당시 일본 헌병의 무단통치를 연상시킨다는 지적을 반영한 것이다.

 

국방부는 2018년부터 헌병 명칭을 군사경찰로 바꾸기 위해 군인사법 시행령 개정을 추진해왔다. 지난해 11월 입법예고까지 마쳤으나 최근 시행령 심사기관인 법제처에서 상위 법률 개정없이 대통령령 개정은 불가하다는 입장을 밝히면서 논의가 중단된 상태다.

 

육군 헌병측은 당초 1월 시행령 개정 완료를 예상하고 이미 부대마크, 깃발, 간판, 현판, 차량 등을 제작 했으나 아직까지 사용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라고 밝히고 군사법원법 등 3건의 법률안이 조속히 본회의에서 통과될 수 있도록 대표발의자인 황주홍 의원이 적극 노력해줄 것을 요청했다.

 

황주홍 의원은 헌병이 갖는 부정적 이미지를 해소하고 군의 쇄신에도 기여할 수 있는 본 법률 개정안이 정해진 절차에 따라 조속히 통과될 수 있도록 힘 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황 의원은 지난 130일 헌병을 군사경찰로 개정하는 내용의 군사법원법 등 3건의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한바 있다.

 

/서울=강병운 기자

 

 

(남도일보 004)

 

육군헌병실, 황주홍 의원에 감사한 이유는

 

헌병, 군사경찰로 바꾸는 내용 법률개정안 대표 발의

 

황주홍 의원(민주평화당, 전남 고흥·보성·장흥·강진,사진 맨 왼쪽)은 육군 헌병실(헌병실장 이태명 준장·사진 가운데)이 지난 7일 국회를 방문, 헌병을 군사경찰로 바꾸는 내용의 법률개정안을 대표 발의한 자신에게 깊은 감사의 뜻을 전하고 조속한 법 시행을 위해 노력해 줄 것을 요청했다고 8일 밝혔다.

 

황 의원은 지난 130일 헌병을 군사경찰로 개정하는 내용의 군사법원법 등 3건의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이는 헌병 명칭이 군 내부의 독자적 경찰 역할을 하고 있는 헌병의 실제 임무를 명확히 표현하지 못하고 있고, 일제강점기 당시 일본 헌병의 무단통치를 연상시켜 우리 군에 대한 부정적 인식 형성에 일조하고 있다는 지적을 반영한 것이다.

 

국방부는 2018년부터 헌병 명칭을 군사경찰로 바꾸기 위해 군인사법 시행령 개정을 추진해왔다. 지난 해 11월 입법예고까지 마쳤으나 최근 시행령 심사기관인 법제처에서 상위 법률 개정없이 대통령령 개정은 불가하다는 입장을 밝히면서 논의가 중단된 상태다.

 

육군 헌병측은 당초 1월 시행령 개정 완료를 예상하고 이미 부대마크, 깃발, 간판, 현판, 차량 등을 제작했으나 아직까지 사용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라고 밝히고 군사법원법 등 3건의 법률안이 조속히 본회의에서 통과될 수 있도록 대표발의자인 황주홍 의원이 적극 노력해줄 것을 요청했다.

 

황주홍 의원은 헌병이 갖는 부정적 이미지를 해소하고 군의 쇄신에도 기여할 수 있는 본 법률 개정안이 정해진 절차에 따라 조속히 통과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전했다.

 

서울/장여진 기자


190509 의원님 02.jpg

190509_의원님_01.jpg

untitled.png

190509_재선일지 153 육군헌병실장의 황주홍 위원장실 방문, 그 이유는.jpg

이전글
다음글 [황주홍의 재선일지 152] 광주kbc 모닝730 피플인사이드 생방송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