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보도자료 > 최신기사

최신기사

이름 관리자 이메일 jhh334@hanmail.net
작성일 19.01.08 조회수 155
파일첨부 KakaoTalk_20161212_182955663.jpg
제목
[2019-01-02] 황주홍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장 인정승천(人定勝天)의 마음으로 농업의 위기를 기회로 만들자
황주홍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장.

[KNS뉴스통신=윤광제 기자]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황주홍 위원장입니다.

다사다난했던 2018년 무술년이 지고, 희망찬 2019년 기해년이 밝았습니다.

존경하는 KNS뉴스통신 독자 및 관계자 여러분들께서도 기해년 황금돼지의 기운을 받아 풍요로운 한 해를 보내시길 기원합니다.

농업은 대한민국 산업의 근간입니다. 국민들의 식탁을 책임지고 있는 핵심적인 생명산업입니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 등의 연구에 따르면, 그 가치는 244조원에 달한다고 합니다.

또한 미국의 경제학자 사이먼 쿠즈네츠는 “농업 발전 없이 선진국이 되는 것은 불가능하다”고 말한 바 있습니다. 이와 같은 농업의 중요성이 인정받는 사회가 되어야 할 것입니다.

2018년은 우리 농업인들에게 힘겨웠던 한 해로 기억될 듯 합니다. 농정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해야 할 농식품부 장관이 오랜 시간동안 공석으로 남아 있어 많은 현안들이 답보 상태에 머물렀습니다.

미허가축사 적법화 문제, 쌀 목표가격, 직불금 제도 개편 등 해결해야 할 과제들이 많이 남아 있습니다.

2019년은 농업인 여러분들이 인정받고, 농업 현장에 산적해있는 문제들을 해결할 수 있는 해가 되기를 바랍니다.

농업예산이 1.1% 증가하는 데 그치는 등, 농정에 대한 우려가 존재하기도 합니다.

하지만 농정개혁을 촉구하는 우리 농민들의 목소리를 경청하고, 해결 방안을 마련해주기를 기대합니다.

아울러 우리 농업인 여러분들께서도 우리 농업의 발전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주셔야 할 시기라고 생각합니다.

인정승천(人定勝天). 사람이 노력하면 하늘을 이길 수 있다는 의미입니다. 위기 속에 기회가 찾아오듯이, 지금의 위기 상황에서 농업인 여러분들이 함께 머리를 맞댄다면 대한민국 농업이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을 것입니다.

저 역시 국회에서 우리 농업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우리나라 농업의 발전을 위해서 항상 노력해주시는 KNS뉴스통신 임직원 여러분께 이 자리를 빌려 감사의 인사를 전합니다.

2019년에는 KNS뉴스통신 가족 여러분, 그리고 애독자 여러분들께서 뜻한 바를 모두 성취하시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윤광제 기자  ygj700@daum.net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글 [2019-01-03] 황주홍 "우리도 '만 나이' 의무화를"…연령 계산법 제정안 발의
다음글 [2018-12-31] “재외동포재단에 유리천장위원회 설치하자”··· 황주홍 의원 발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