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보도자료 > 최신기사

최신기사

이름 관리자 이메일 jhh334@hanmail.net
작성일 19.02.25 조회수 41
파일첨부 KakaoTalk_20161212_182955663.jpg
제목
[2019-02-22] 황주홍 “고흥 오천항, 국가어항 신규 지정”

2015년 예비 국가어항 선정 이후 4년 만에 지정 고시


민주평화당 황주홍 의원(고흥·보성·장흥·강진)은 21일 전남 고흥군 금산면 주민들의 숙원사업이었던 오천항의 국가어항 지정이 4년만에 확정됐다고 밝혔다.

해양수산부는 ‘2018년 국가어항 지정 및 해제 합리화 방안 연구’를 통해 어선 대형화, 어장 환경 및 어항 이용 여건 변화 등을 반영한 어항 지정 기준을 새롭게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이날 고흥 오천항 등 5개항이 국가어항으로 신규 지정되었으며 26일 관보에 게재될 예정이다.

오천항은 여객부두를 확충해 인근 초도, 손죽도, 거문도 등을 연결하는 해양교통거점 어항으로 개발된다. 아울러 안전사고 방지를 위한 어선부두를 확보하고, 태풍 시 어선들이 안전하게 대피할 수 있는 방파제도 신설될 계획이다. 기본계획 단계에서의 총사업비는 451억원 규모다.

한편 오천항은 지난 2015년 예비 국가어항 지정 대상으로 선정됐지만, 기본계획 단계에 머물러 주민들의 국가어항 지정 요구가 지속적으로 제기됐다. 이번 신규 지정으로 본격적인 어항 개발이 추진돼 고흥지역 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황 의원은 “고흥군과 지속적으로 협의하고 노력한 결과 오천항이 국가어항으로 선정될 수 있었다.”며, “오천항이 남해권역의 해상교통, 관광, 수산유통의 거점역할을 수행할 수 있는 핵심 어항으로 자리매김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와 주민분들의 오랜 숙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전글 [2019-02-27] '코치의 제자 성폭행 엄벌'…황주홍, 성폭력범 처벌 일부 개정안 대표발의
다음글 [2019-02-19] 황주홍 위원장, '승선 근무 예비역' 제도 토론회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