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과 함께 > 지역소식

지역소식

이름 관리자
작성일 19.04.29 조회수 71
제목
장흥군, 1조 2천억원 ‘수소연료전지 발전소’ 유치

아이티에너지, 한국서부발전와 200MW급 발전소 건립 MOU 체결
2021년 착공…건설·운영에 6,500여명 필요,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전남 장흥군 장흥바이오산단에 국내 최대 규모인 200MW급 수소연료전지 발전소가 들어선다.

전라남도, 장흥군, 아이티에너지(주), 한국서부발전(주)은 지난 26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수소연료전지 발전소 건립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아이티에너지(주)는 장흥바이오산단에 1조 2천억원을 투입해 100MW급 발전설비 2기를 순차적으로 건립할 계획이다.



200MW 발전소가 운영되면 연간 1,589,068MW의 전력을 생산하게 된다.

연료전지발전소 건립을 위해 전라남도는 발전사업 인허가 등을 지원하고 장흥군은 사업추진에 필요한 행정적 지원에 나서기로 했다.

한국서부발전은 사업개발 타당성 검토와 신재생에너지공급인증서(REC) 확보, 운영·관리(O&M) 등을 담당한다.

발전소는 2021년 착공해 오는 2023년 준공할 계획이다.

연료전지 발전은 화력발전에 비해 발전효율이 높고 환경오염물질 발생이 적은 친환경 고효율의 미래형 발전시설로 평가받고 있다.

이산화탄소 배출은 화력발전소의 8분의 1 수준에 불과하다.

전기와 열을 생산하는 연료전지는 미세먼지, 소음, 냄새와 같은 환경저해요소가 거의 없어 민원의 소지도 적다는 장점이 있다.

2년의 건설기간과 20년의 운영기간 동안 6,500여명의 인력이 필요해 지역주민의 일자리 창출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장흥군은 전망하고 있다.

‘발전소 주변지역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라 20년 동안 주변 지역에는 주민복리를 위해 100억원 이상이 지원된다.

같은 날 전라남도는 ‘미래 글로벌 에너지산업 수도 전남’ 선언을 통해 전남 신성장 미래 비전을 제시했다.

정종순 장흥군수는 “수소연료전지 발전소는 일자리 창출과 지역 경제 활성화에 최고의 효자사업이 될 것”이라며, “투자기업과 장흥군이 동반성장 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호남 강기운 기자 kangkiun@

이전글 장흥군, 2019년 봄 여행주간 운영
다음글 보성군, 14회 녹차마라톤대회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