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과 함께 > 지역소식

지역소식

이름 관리자
작성일 19.06.04 조회수 98
제목
<쿡앤셰프.News> 보성군 / 농번기 마을 공동급식 시행

- 마을 공동급식은 농번기 농업인의 가사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시작

 


[Cook&Chef 마종수 기자] 전남 보성군은 지난해 73개 운영하던 마을 공동급식 사업을 올해 9개 마을을 추가해 82개로 확대 시행하면서 농번기 농가 주민들에게 큰 호응을 받고 있다. 마을 공동급식은 농번기 농업인의 가사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시작했으며 연간 25일 범위에서 부식비와 인건비 등 최대 200만 원을 지원한다

특히 마을 공동급식 사업은 가사와 농사일을 도맡아 하는 여성 농업인의 부담을 덜어주는 여성 친화적 정책으로 홀로 농업에 종사하는 어르신들의 식사까지 챙길 수 있어 농업인의 건강에 도움을 주는 농번기 효자 사업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지난 5월 마을 공동급식을 한 보성읍 우산2 택촌마을 부녀회원들은 "서로 도와가며 점심 식사를 준비해 맛있게 밥을 먹으면서 바쁜 농번기에 마을 주민들 간 화합의 장이 됐다"면서 농번기 마을 공동급식사업을 높게 평가하기도 했다.

군 관계자는 "더 많은 주민이 혜택을 볼 수 있도록 사업을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효율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전글 정종순 장흥군수, 국비예산 확보 ‘총력전’
다음글 보성군, '녹차미인 보성쌀' 전남 10대 브랜드 쌀 12년 연속 선정